맥스트가 KOTRA-MS가 지원하는 Smart Growth 사업에 선정됐습니다.

KOTRA(대표 오영호)는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제임스, 이하 MS)와 함께 국내 소프트웨어(SW) 기업의 글로벌화를 지원하는 사업인 `Kotra-MS 스마트 그로스(Smart Growth)’의 최종 선정기업 20개사와 1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된 20개 중소 SW기업들은 MS사에서 클라우드를 활용한 글로벌 시장용 소프트웨어 개발 툴을 제공하고, 개발 멘토링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 생산성본부 글로벌 앱 지원센터에는 앱 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KOTRA는 글로벌 비즈니스 교육 지원과 국내 벤처캐피탈사를 대상으로 한 투자유치 행사 등을 지원한다.

선정 기업들은 앞으로 4~5개월간 글로벌시장용 소트프웨어를 개발하고, 10월에 추가심사를 통해 실리콘밸리 진출 톱5가 가려진다. 톱5 기업은 1년간 KOTRA의 미국 실리콘밸리 인큐베이터 입주 기회가 주어지고, 미국 벤처캐피탈, MS와 협력사, 글로벌 기업 등을 대상으로 하는 투자유치 IR 행사에 참여하는 기회를 갖게 된다.

KOTRA와 MS는 내년에 윈도8용 소프트웨어 개발사업을 공동 진행키로 했다. KOTRA 관계자는 “글로벌 수요연계형 SW 육성사업을 확장해나갈 것”이라며 “내년에는 글로벌 IT기업과 공동 지원사업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선정된 20개사는 U헬스 분야에서 디자인유어라이프와 헬스웨이브, 게임 분야에서 라이포인터렉티브ㆍ포플렛ㆍ노엔소프트 등이며, 소셜콘텐츠 분야에서 위누ㆍ내일비ㆍ싱크북 등,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허그정보기술ㆍ맥스트ㆍ원ㆍ멀린 등이다.

원문보기 :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2061202012169614006

선정서